작가마당
 

 

 




  석광운(2018-07-24 13:15:28, Hit : 357
 이른 귀천

이른 귀천

소풍길 싫증내
발걸음 내려놓은
歌人 가월
세상 탁해 내쉰 숨
들이키지 못한 가인
별빛 부서지는 소리
들리는
삽십삼천세계에 드셨으니
유유자재
다시 가인의 삶을
별빛보다 빛내소서



전성재 (2018-07-24 18:00:41)  
- 광운 스님 건안 하시죠?
가월 시인님께서 이른 귀천을 하셨네요 넘 황망 합니다.
1617   몽돌 [1]  박종미 2020/05/10
1616    코로나 19 바이러스 [1]  전성재 2020/03/29
1615   바이러스 [3]  김영철 2020/02/25
1614   홍어삼합 / 윤인환 [1]  靑松 윤인환 2020/01/14
1613    여름 가고 가을 [1]  김영철 2019/09/07
1612   그 곳에 있던 내가 그립다 [1]   유채 이향숙 2019/08/14
1611   태풍   유채 이향숙 2019/08/14
1610   이팝꽃 오월에는 [3]  박종미 2019/05/09
1609   사월의 가슴에 [2]  김영철 2019/04/23
1608    김천 장날 [3]  전성재 2019/02/27
1607   작품게시판 [4]  석광운 2018/11/03
1606   가을이다. [2]  김영철 2018/08/17
1605   하늘 맑은 날 -박가월 시인을 보내며 [1]  최대승 2018/08/08
  이른 귀천 [1]  석광운 2018/07/24
1603   산은 왜 가는가 - 박가월 [1]  최대승 2018/07/17
1602   여백 [2]  박가월 2018/06/17
1601    소 주 [2]  송종근 2018/05/23
1600    향 수 [3]  전성재 2018/05/10
1599   4월 [3]  박종미 2018/04/16
1598   생물은 저마다 냄새를 지녔다 [2]  박가월 2018/04/01
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81] [다음 10개]
 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zero

 http://www.kolica.co.kr/     
Copyright 2004 한국문학작가연합 All rights reserve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