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가마당
 

 

 




  자작나무숲(2017-04-18 17:03:34, Hit : 14
 http://knpil.kll.co.kr
 忘恨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 


          忘恨


           


          내가 사는 일에


          이유가 없어진지는 오래 됐다


          성공이랄것도 없는 세월뒤엔


          회한이 쓸쓸히 자리잡고


          떨어진 동백 꽃잎이나 그러모아


          아이처럼 꽃집을 지을 나이라니


          무슨 할말이 남았겠는가


          한서린 마차가 덜컹거리며 길 떠나는


          동구밖에는 복숭아꽃 피고


          누군가 "봄이예요" 하는 속삭임에


          뒤돌아보니


          아지랑이가 살랑살랑 걸어오네


          내가 이쯤 살아낸 것도 축복이려니


          이젠


          잊어가는 일이 내 소임이려니


          한다









  忘恨  자작나무숲 2017/04/18
1963   벚꽃  송종근 2017/04/17
1962   세월꽃 [2]  김영철 2017/04/05
1961   그대 봄에게 [2]  송종근 2017/04/04
1960   봄날의 수다 [2]  박가월 2017/04/03
1959   장날 [2]  박가월 2017/03/01
1958   노 루 귀 [2]  볼프강 2017/02/28
1957   이천십칠년이월 [4]  자작나무숲 2017/02/10
1956   노루귀 [2]  최대승 2017/02/03
1955   내 마누라가 최고야 [3]  박가월 2017/01/28
1954   세월과 인생 [1]  박가월 2017/01/01
1953    [2]  송종근 2016/12/28
1952   첫 눈 [2]   유채 이향숙 2016/12/24
1951   그대로 하여금 [2]  박가월 2016/12/11
1950   붉은 장미 [4]  송종근 2016/12/07
1949   고목 [2]  김영철 2016/12/03
1948   나쁜 세월 [2]  김영철 2016/11/29
1947   *이제는 가라 [2]  靑松 윤인환 2016/11/29
1946   금강의 아침 [2]  최대승 2016/11/28
1945   아버지와 아들 [2]  박가월 2016/11/15
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99] [다음 10개]
 

Copyright 1999-2017 Zeroboard / skin by zero

 http://www.kolica.co.kr/     
Copyright 2004 한국문학작가연합 All rights reserved